신학과 실천[Theology and Praxis]





Theology and Praxis, Vol.79. (2022)
pp.139~164

DOI : 10.14387/jkspth.2022.79.139

설교에 대한 두뇌의 이해방식과 양자의 상호 연관성에 관한 연구

  • 김병석
    (숭실대학교 외래교수 / 실천신학 / 예배와 설교)
본 연구는 두뇌가 수행하는 설교에 대한 이해 및 인간의 생체학적 작동 원리와 인 간이 두뇌를 통하여 설교를 듣는 실천신학적 상관성에 대한 것이다. 두뇌는 설교를 이해하는 한 도구이며 그 수행과정에 있는 이해의 틀 혹은 세상의 언어와 영적 수용 에 따른 과정에서 생물학적 기능의 역할을 한다. 두뇌 없이 하나님의 말씀이 선포되 는 언어를 이해할 수 없다. 물론 언어는 다양한 양식 가운데 다변적 속성을 가지고 있다. 언어를 통한 전달은 말의 언어, 몸의 언어, 그리고 이미지를 통한 시각적인 언 어를 가지고 다양한 양식적 틀을 가질 수 있다. 이 모든 것은 두뇌라는 생물학적 작 동 원리의 수행 과정을 거쳐 인간과 인간 사이의 상호관계로 이해되는 성격을 가진 다. 하지만 교회 공동체의 설교는 인간의 두뇌 작용을 초월한 하나님 말씀에 대한 선 포이며 그 현실이 있다. 이런 측면에서, 인간의 두뇌 활동이 약한 사람이 하나님 말씀의 약화된 수용으로 영적인 능력이 약화된 것으로 볼 수 없다. 두뇌는 물질로 구성되어 있다. 두뇌는 모든 인식과 이해, 기억과 정서적 감각, 신체의 움직임까지 관여한다. 동시에 두뇌는 영적 활동 가운데 사용되는 도구가 되기도 한다. 하지만 분명한 설교에 대한 위치는 하나 님 계시 없이 설교할 수 없고, 또한 하나님 계시 없이 설교를 들을 수 없다는 것이다. 인간 두뇌는 하나님과의 교통이라는 특수한 환경에서 외부로부터 오는 영적 실재를 받아 옮기는 과정 가운데 발생되는 영적 신비를 위한 현상적인 도구로서의 역할을 한 다. 하나님의 계시는 인간의 영혼에게 말씀하시는 신앙의 본질적인 내용이다. 영혼은 두뇌를 초월할 수 있다. 인간 두뇌는 신앙의 본질과 소통하기 위한 한 도구로 사용되 는 것으로서 하나님 계시의 본질 그 자체에 대한 어떤 결정도 할 수 없다. 도구는 본 질을 변화시키지 못한다. 설교와 상관되는 인간 두뇌의 한계는 이 같은 하나님 계시 에 대한 무 결정성과 그 수용 여부로 관찰된다.
설교,두뇌,하나님의 계시,초월성,신앙의 신비

A Study on the Brain's Understanding of Preaching and Their Interrelationship

  • Kim, Byung-Seok
This study is about the understanding of preaching performed by the brain and the practical theology correlation between human biological operation principles and human hearing preaching through the brain. The brain is a tool for understanding preaching, and it plays a role as a biological function in the process of understanding the frame of understanding or the world's language and spiritual acceptance. Without a brain, one cannot comprehend the language that is proclaimed as the Word of God. Of course, language has a multiplicity of properties among its various forms. Communication through language can have various stylistic frameworks with verbal language, body language, and visual language through images. All of these things have the character of being understood as the interaction between humans and humans through the process of performing the biological operating principle of the brain. However, the preaching of the church community is a proclamation of the Word of God that transcends the human brain. In this respect, a person with weak brain activity cannot be seen as a weakening of the spiritual power of God's Word. The brain is made of matter. The brain is involved in all perception and understanding, memory and emotional sensations, and even body movements. At the same time, the brain becomes a tool used in spiritual activity. But the position of the clear preaching is the fact that one cannot preach without God's revelation, and one cannot hear a preaching without God's revelation. The human brain serves as a phenomenal instrument for spiritual mysteries to receive and transfer spiritual reality from outside in the special environment of communion with God. The revelation of God is the essential content of faith speaking to the human soul. As the human brain is used as a tool to communicate with the essence of faith, it cannot make any decisions about the nature of God's revelation itself. Tools do not change the essence. A limitation of the human brain that has to do with preaching is that it cannot make any decisions about God's revelation, nor can it decide whether to accept it or not.
Preaching,Brain,Revelation of God,Transcendence,Mystery of Faith
downolad list view


Copyright © The Korean Society for Practical Theology. All rights reserved.
[430-714] 충남 천안시 월봉로 48번지 나사렛대학교 지혜관 220호
전화번호 사무실 041-570-1836      핸드폰 010-7936-1111(편집위원장 한재동)      E-mail : ipraxis@daum.net